2019.12.06 (금)

  • 맑음속초-6.1℃
  • 맑음-13.2℃
  • 맑음철원-14.8℃
  • 맑음동두천-12.6℃
  • 맑음파주-14.0℃
  • 구름조금대관령-14.5℃
  • 구름조금백령도-1.8℃
  • 맑음북강릉-4.6℃
  • 맑음강릉-3.4℃
  • 맑음동해-2.9℃
  • 맑음서울-10.2℃
  • 맑음인천-8.8℃
  • 맑음원주-9.1℃
  • 눈울릉도0.2℃
  • 맑음수원-10.4℃
  • 맑음영월-10.3℃
  • 맑음충주-11.0℃
  • 맑음서산-7.5℃
  • 맑음울진-3.7℃
  • 맑음청주-7.8℃
  • 맑음대전-9.1℃
  • 맑음추풍령-8.4℃
  • 맑음안동-8.7℃
  • 맑음상주-7.6℃
  • 맑음포항-4.9℃
  • 맑음군산-6.8℃
  • 맑음대구-4.7℃
  • 맑음전주-7.1℃
  • 구름조금울산-5.0℃
  • 맑음창원-4.3℃
  • 구름조금광주-4.6℃
  • 맑음부산-2.7℃
  • 구름많음통영-1.9℃
  • 구름조금목포-3.2℃
  • 구름조금여수-2.6℃
  • 흐림흑산도2.6℃
  • 구름많음완도-0.6℃
  • 맑음고창-5.7℃
  • 흐림순천-5.0℃
  • 맑음홍성(예)-8.3℃
  • 흐림제주3.7℃
  • 흐림고산4.2℃
  • 흐림성산2.4℃
  • 흐림서귀포5.5℃
  • 구름많음진주-4.5℃
  • 맑음강화-11.5℃
  • 맑음양평-10.2℃
  • 맑음이천-10.7℃
  • 맑음인제-11.9℃
  • 맑음홍천-11.9℃
  • 맑음태백-12.3℃
  • 맑음정선군-11.3℃
  • 맑음제천-12.6℃
  • 맑음보은-9.9℃
  • 맑음천안-10.5℃
  • 맑음보령-7.1℃
  • 맑음부여-7.7℃
  • 맑음금산-9.2℃
  • 맑음부안-5.8℃
  • 맑음임실-7.5℃
  • 맑음정읍-6.7℃
  • 구름많음남원-7.7℃
  • 구름조금장수-9.9℃
  • 맑음고창군-5.7℃
  • 맑음영광군-5.6℃
  • 맑음김해시-3.2℃
  • 구름조금순창군-6.5℃
  • 흐림북창원-6.3℃
  • 맑음양산시-3.3℃
  • 구름많음보성군-2.7℃
  • 구름많음강진군-2.6℃
  • 구름많음장흥-3.4℃
  • 구름많음해남-3.2℃
  • 구름많음고흥-3.8℃
  • 구름많음의령군-5.6℃
  • 구름많음함양군-7.7℃
  • 구름많음광양시-3.5℃
  • 흐림진도군-1.1℃
  • 맑음봉화-9.2℃
  • 맑음영주-9.2℃
  • 맑음문경-7.7℃
  • 맑음청송군-9.5℃
  • 맑음영덕-4.6℃
  • 맑음의성-11.4℃
  • 맑음구미-5.9℃
  • 맑음영천-6.0℃
  • 맑음경주시-5.0℃
  • 맑음거창-7.2℃
  • 맑음합천-6.6℃
  • 맑음밀양-6.5℃
  • 구름많음산청-6.7℃
  • 구름조금거제-1.2℃
  • 구름많음남해-2.4℃
전남 신안에서 세계 철새 논의의 장 열린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전남 신안에서 세계 철새 논의의 장 열린다



전남 신안에서 세계 철새 논의의 장 열린다
- 2019 신안 국제철새심포지엄 개최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11월 11일(월)부터 13일(수)까지 전남 신안군 증도에서 ‘2019 신안 국제철새심포지엄’을 개최한다.
 
  국제철새심포지엄은 전남 신안군 주관으로 2007년부터 2014년까지 개최된 바 있으며, 올해에는 정부(환경부·해수부)와 신안군이 함께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세계 철새의 날*’을 기념하여 철새 보호 및 철새의 서식지인 황해 갯벌 보전을 위한 관계국가 간 협력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 세계철새의 날: 유엔환경계획 산하 야생동물 국제협약인 ‘아프리카-유라시아 이동성물새협정(AEWA)’ 및 ‘이동성야생동물보호협약(CMS)’ 주관으로 2006년 제정
 
  이번 심포지엄에는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EAAFP)* 등 철새 관련 국내외 전문가와 정부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하여 철새 서식지 보전을 위한 정보를 공유하고 교류?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 이동성 물새와 서식지의 보전 등을 위해 지속가능발전 세계정상회의(WSSD)에서 채택된 비형식적이고 자발적인 국제기구(The East Asian-Australasian Flyway Partnership)
 
  행사 첫 날인 11일,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주관으로 열리는 워킹그룹회의(YSWG*)에서는 황해 갯벌 당사국인 우리나라와 중국 등이 국가별 갯벌보전 현황을 발표하고, 국가 간 협력 및 갯벌보전 인식 증진 프로그램 개발 등 황해 인접국 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 Working Ggroup for the Conservation of the Yellow Sea intertidal and associated coastal wetlands: (2018. 7.) 제1차 회의 개최(중국 상하이)→(2019. 3.) 제2차 회의(중국 베이징)
 
  12일에는 ‘세계철새의 날’을 기념하여 국내외 전문가의 철새 및 서식지 보전 사례발표와 동아시아-대양주 이동경로를 이용하는 철새의 핵심 서식지인 황해 갯벌의 지속가능한 보전방안에 관한 논의가 진행된다. 아울러 ‘한국의 갯벌’ 세계자연유산 등재 추진현황과 올해 7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중국 ‘황해-발해만 연안 철새보호구역’의 등재과정 및 향후 보전계획도 발표할 예정이다.
 
  13일에는 신안 증도의 연안을 답사하며 갯벌 관리현황을 직접 확인하는 시간을 갖는다. 물이 적고 시루를 닮았다 하여 ‘시루섬’이라 불렸던 증도는 2007년에 아시아 최초의 슬로시티(Slow city)*로 지정된 섬이다. 섬에서는 600년간 잠들어 있던 해저유물이 발굴되기도 하였으며, 한반도 모양의 해송숲, 모래언덕 등 뛰어난 해양경관도 만날 수 있다.
 
 * 자연환경과 전통문화를 보호하고 여유와 느림을 추구하며 살아가자는 운동으로, 인구 5만 명 이하, 도시와 환경을 고려한 정책 실시, 전통문화와 음식을 보존하려는 노력 등 일정 조건을 갖추면 슬로시티 가입 가능
 
  명노헌 해양수산부 해양생태과장은 “철새는 갯벌에 서식하는 갯지렁이류, 고둥류 등 저서생물로부터 에너지를 보충하기에 갯벌 건강성 및 생물다양성을 가늠할 수 있는 지표다.”라며, “이번 회의에서 각국 사례와 전문가의 노하우를 공유하여 철새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철새 서식지로서 중요한 가치가 있는 황해갯벌의 보전을 위한 국제적인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지난 2010년 증도갯벌의 자연생태 우수성과 생물다양성의 가치를 보전하기 위해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하였으며, 2011년에는 국제적으로 중요한 습지인 ‘람사르습지’로 등록한 바 있다.  

[자료제공 :(www.korea.kr)]
출처 : 해양수산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